5월, 2012의 게시물 표시

[미 TV프로그램소개] American Pickers (히스토리 채널)

American Pickers - History Channel

미국 케이블 방송국 중 하나인 히스토리 채널에서 현재 방영중인 American Pickers 를 소개하고자 한다.

이 프로에는 마이크, 프랭크, 다니엘 이렇게 세명이 출연한다. 주로 물건을 구입하고 수집하고 다니는 마이크 와 프랭크 그리고 그들의 가게 인 Antique Archaeology 에서 일하는 다니엘 이렇게 세명이 출연한다.

다니엘의 경우 주로 전화로 물건을 팔려고 하는 사람들을 상담하여 전화로 마이크 와 프랭크에게 알려주고, 미리 물건에 대한 정보와 조성된 가격을 조사, 정보를 공유, 비싸게 물건을 사는일이 없게 하며, 또 물건을 구입하려는 사람들에게 물건을 배송하고 그 외 전반적인 모든 사무 업무를 맡는다.

이 프로그램의 기본적인 컨셉은 미국의 오래된 앤틱 물건들을 구입, 수집하여 다른 사람들에게 판매 하는것인데 중간 중간 다니엘 과 의 통화 와 약간 또라이 같은 행동을 하는 모습들이 방송 중간 중간 많은 재미를 준다.

예를 들면 한 에피소드에서는 가게가 넘쳐나는 물건들로 인해 수납 공간이 너무 좁아 가게를 늘리기 위해 견적을 뽑아봐라 하니 이 다니엘은 어마 어마 하게 크기를 늘리고, 2층을 만들고 게다가 자신만의 자쿠지를 만드는등 말도 안되는 요청으로 20만불이 넘는 견적을 받는가 하면, 그 외 여러가지 재미있는 행동들과 말로 인해 지루해질수 있는 주제에 꽤 많은 재미를 준다.

 사실 이들은 전국을 돌아다니며 오래된 물건들을 싸게 구입해서 비싸게 판매, 많은 이익을 남기는게 주 목적이긴 하지만, 공익을 위해서 1000불에 구입한 1905에 제작된 자동차 플레이트 를 자동차 박물관에 약간의 수고비만 붙여서 판매하기도 하고 또 어떤 물건은 박물관에 기증하는 등, 단지 이윤만 남기기 위함이 아니라 공익을 위해 뭔가를 하는것도 보여준다.

주로 물건의 구입처는 렌트비를 안내서 경매로 넘어간 개인 스토리지 전체를 구입하는 창고 사냥꾼 들에게 구입하기도 하고, 대부분 나이가 들어 오랜 기…

[리뷰] Psychic Kids - A&E Channel

이미지
Psychic Kids - Children of the Paranormal (A&E)

A&E 채널에서 현재 시즌 3 까지 방영되었던 Psychic Kids 에 대해서 리뷰해보고자 한다.

간단히 얘기하면 이 프로그램은 귀신을 볼수 있거나 또는 특별한 능력을 지닌 어린 아이들 또는 청소년들을 올바르게 능력을 사용할수 있도록 도와주는 이야기 이다.



이 프로그램에서는 2~3 명의 아이들이 나오는데, 미국 내에 각기 다른 장소에 살고 있는 영적 능력을 가지고 있는 아이들을 서로 만나게 하고, 그들의 능력을 검증해서 그 아이들이 조금 더 현명하게 자랄수 있게 하는것이 이 프로그램의 목표이다.



방송이 시작되면 각 아이들의 인터뷰가 나온다.
각 자 자신이 겪고 있는 상황이 무엇이며, 어떤 어려움과 무서움을 겪고 있는지 이야기 한다.
어떤 아이는 귀신을 볼수 있고, 어떤 아이는 다른 사람의 감정을 느낄수 있으며, 어떤 아이는 예지 능력을 가지고 있기도 하다.
보통 대부분의 아이들이 3살 이나 4살 부터 영적 능력을 보이는데, 그 능력들 때문에 거의 모든 아이들이 학교를 제대로 다니지 못하고 홈스쿨링을 하고, 학교를 다니더라도 왕따를 당하거나 아이들의 놀림 때문에 굉장히 힘들어 한다. 10살 11살 짜리 초등학생부터 심지어 고등학생들 까지 친구들이 그들의 그러한 능력들을 이해하지 못하다 보니, 혼자 지내게 되고 혼자 지내다보니 그 무서운 경험들을 혼자 못 이겨내어 많이 힘들어하는 모습을 볼수 있다.

영화 "식스 센스" 처럼 남들이 보지 못하는 귀신들을 수시로 보고 느낄수 있으니 얼마나 무섭고 소름이 끼칠지는 경험해 보지 않더라도 알수 있을것 같다.

그 다음은 귀신을 볼수있는 영매 와 아이들의 정신적인 문제와 영적 문제를 치료해주는 치료사 가 나온다.

그 둘이 먼저 미국 내에서 유명한 심령 스팟 을 찾아 그 곳에 어떠한 현상이 일어나고 어떤 귀신들이 존재하는지 먼저 확인을 한다.
그 다음 아이들을 부모와 함께 그 장소로 불러 모아 이 아이들의 능…

Target Discounts iPhone!!!

타겟이 최근의 아이폰 4 와 4S 를 $49.99 와 $149.99 에 할인 판매 한다고 지난 수요일 발표했다.

보통 신제품이 나오기 전 할인행사를 하는 전례로 보아 이제 곧 아이폰 6 Generation 이 나올것 같다.

다른 뉴스에서도 9월달에 새 아이폰이 출시된다고 하는데 3GS 를 아직 사용하는 사람으로서 빨리 신제품이 나왔으면 좋겠다.


미 케이블 티비의 심령현상 관련 방송 2탄

이미지
이것 저것 방송을 뒤져 보다 보니 Syfy 채널에서 하는 또 다른 심령 현상 관련 방송을 발견했다. 이름하여 "Haunted Collector"



이는 John Zaffis 라는 사람 과 그의 가족 들로 구성된 Paranormal Investigation 팀이 심령현상이 일어나는 곳에 가서 증거를 채집하고 자료를 조사하는데, 여기 까지는 여타 다른 프로그램과 비슷하다. 그런데 한가지 다른 점은 이 팀은 영혼이 깃든 물건을 위주로 조사한다는 점이다.

다른 방송에서의 팀들은 EMF (Electromagnetic Field 또는 Frequency) 미터를 들고 다니며 허공에 있는 영혼을 감지하여 위치를 찾지만 이 팀은 물건에 기기를 대서 물건에 깃든 영혼을 감지하는 것이 다른 점이다.

예를 들어 심령현상 이 일어나는 장소의 천장에서 이상한 오래된 독약병을 찾는 다던가, 저절로 문이 열리는 책장에서 사람의 머리카락으로 만든 브로치 를 찾는다던가 해서 이상한 영혼이 깃든 물건을 찾아내 없애서 더 이상 심령현상이 일어나지 않도록 막는다는 것이다.

그리고 그 물건을 자신의 Haunted Museum 에 가져와 보관하고, 그 장소에서는 더 이상 심령현상이 일어나지 않았다.. 뭐 그런 얘기로 결말을 짓는다.

그런데 이 프로그램은 상식적으로 이해가 가질 않는다.

영혼이, 귀신이 어떻게 물건에 만 붙어있으며, 그 물건을 치운다고 귀신까지 사라지는지...
아무리 방송이지만 상식적으로 이해가 가질 않는다.
그렇다면 다른 수많은 심령관련 방송은 왜 그렇게 하질 않는지...
앞, 뒤가 맞지 않는다.
재미를 위해서 마구 찍어내듯 방송을 만들어 내는것이 오히려 기존의 재미있는 방송 조차 우습게 만들어 버릴수 있다는 생각이 든다.

이제 시즌 1 의 6 편 의 에피소드가 방송이 됐는데, 다른 관점에서 조사를 한다는 점이 신선하긴 하지만 이 프로가 얼마나 갈지 의문이다.

두번째는 Travel 채널의 "Paranormal Challenge" 이다.

이 방송은 시…

미국 케이블 TV 에서 번지고 있는 귀신 프로그램 열풍..

이미지
최근 미국의 몇 개의 케이블 TV 방송국에서 경쟁적으로 귀신 관련 프로그램들이 만들어 지고 있다. 물론 단지 몇개의 방송사에서만 이루어지는것이긴 하지만....

이는 몇 년전 부터 영화계 에서도 Paranormal Activity 같은 기존의 호러 스타일이 아닌 페이크 다큐 형식의 영화가 시리즈 물로 3편까지 제작 될 정도로 헐리우드에서도 귀신 소재의 영화 와 실제 같은, 또는 실제의 귀신 이야기들이 인기를 얻고 있는것 같다.

대표적인 몇몇 프로그램들을 살펴보자.

아마도 제일 선두주자격인 프로는 Syfy 채널의 Ghost Hunters 일것이다.



이는 낮에는 배관공으로 일하는 사람들이 밤에는 Paranormal Investigation 팀을 조직해 실제 이상한 현상이 벌어지고 있는 장소로 가서 증거를 찾고 촬영, 녹음 하는 것이 기본 컨셉이다.

전반적으로 이런 류의 팀들이 사용하는 장비는 대부분 비슷한데, EVP (Electronic Voice Phenomenon) 을 채취하기 위한 디지털 오디오 레코더, 영상 촬영을 위한 캠코더, 사진을 찍기 위한 디지털 카메라, 전자 자기장 측정기 등을 기본적으로 사용하고 팀 마다 조금씩 다른 기기들이 추가 사용 되기도 한다.

그런데 한가지 재미있는 점은 여러가지 관련 방송을 보면 수없이 많은 Investigation 팀들이 방송 마다, 지역마다 나오는데 상상 외로 그다지 고급 장비를 사용하지 않다는 점이다.

디지털 오디오 레코더는 분명 사람이 귀로 듣기 힘든, 또는 놓친 소리들을 기록하여 찾기 위함이다. 그러기 위해선 아무래도 고급형 마이크가 달린 수준급의 디지털 레코더를 사용하여야 함이 맞을텐데  생각 외로 베스트 바이 같은 곳에서 판매하는 100불 미만 50~60불 정도의 보급형 레코더들도 많이 사용한다는 것이다. 카메라의 경우도 대부분 간단한 똑딱이 카메라를 사용하는데, 프로페셔날이라고 하면 최소한 DSLR 카메라 정도는 사용해야 하는게 아닌가 하고 생각하며, 개인적인 생각으로 이러한 장비들이 방송에 노출되면 설득력…

Target, 아마존 킨들 판매 중단...

이미지
타겟은 미 전국 1,800 여개의 스토어를 가지고 있으며, 아마존을 제외한 오프라인 매장으로서 아마존 킨들을 제일 많이 판매하는 스토어 중 하나이다.
그러한 타겟이 지난 수요일 아마존 킨들의 판매중단을 선언했다.



다른 빅 체인 스토어들과 마찬가지로 타겟도 타겟 스토어에 와서 물건들을 테스트 해본 후 아마존에서 온라인으로 구매를 하는 고객들을 막기위해 여러가지로 방법을 계속 모색하고 있는데,엎친데 덮친격으로 지난 크리스마스 시즌, 아마존에서 실험적으로 시도한 Price Check App (오프라인 스토어에서 가격체크를 하면 5% 할인을 해주는 프로모션) 로 인해 많은 피해를 보았다.

그래서 타겟 같은 많은 스토어들이 아마존 쇼룸 화 되는것에 대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는데, 한 전문가는 타겟이 아마존 킨들을 취급하는것이 마치 스타벅스 가 던킨도넛 상품권을 판매하는것 과 같다고 이야기 했다고 한다.

그래서 타겟의 대변인은 아마존이 기존 오프라인 스토어들을 활용하여 쇼룸화 시키는것을 앞으로 용납하지 않을것이며, 킨들을 전격적으로 판매 중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타겟이 지난해 연휴 시즌에 100만대 이상의 킨들을 판매할 정도로 킨들 판매에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데, 이번 타겟의 결정이 전체 킨들 세일에 향후 많은 영향을 줄것이라고 전했다.


뉴욕타임스 에서 발췌..

사실 이북 리더의 경우 단순히 스펙만 보고 온라인으로 구입하는것 보다 직접 물건을 보고 만져보고 구입하는게 좋은데 이번 결정으로 인해 킨들의 오프라인 판매가 막히면 가장 큰 경쟁 상대인 Barnes & Nobles 의 Nook 가 더 치고 올라갈 좋은 기회가 될것으로 보인다.